오브리닷넷(Obbli.net)

누가 솟아날 구멍이 보인다고 했었나. 본문

기억소품/휴지통

누가 솟아날 구멍이 보인다고 했었나.

아주가끔은 2009.12.01 00:48
지독한 레포트에, 작업물에, 일에...

치여 산다고 하면 그렇다고도 하고, 밥은 먹는게 좋을텐데 생각만 하면서 저녁 거른지가 이미 4시간.

시작이 반이라고 시작은 했건만 진도는 없고, 배가 고파서 죽을 지경인데 먹으면 잠 올것 같아 참고 있는게 3시간.

내일은 살아서 해뜨는걸 구경할 수 있으려나 하면서, 슬슬 냄비에 물올리러 가고 있는게 불과 2분전.

적어도 200마디는 정리해야 교수님 방 두드릴 수 있을 텐데 하면서, 먹고 침대에 누울것 같은 불안감.

누가 솟아날 구멍이 보인다고 했었나.

오픈수세 11.2 나왔는데, 새소식 실어야 하는데, 하면서 벌써 2주 지났네, 난 지금 뭘 하고 있나.


구제좀... 굽신 굽신
0 Comments
댓글쓰기 폼